홈 사이트맵

한국철강협회 철강산업 인적자원개발협의체

철강산업의 미래는 인재입니다.

Quick Link

  • 교육일정
  • 교육안내
  • 공지사항
  • 탑

커뮤니티 > 철강뉴스

제목 제20회 철의 날 및 SteelKorea 2019 행사 개최
작성자 admin 작성일 2019/06/06
번호 8614 조회수 135
내용

한국철강협회 6월 4일 오전 11시 포스코센터 서관 4층 아트홀에서 정승일 산업통상자원부 차관, 철강협회 최정우 회장 등 철강업계 및 수요업체 관계자 4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0회 철의 날 및 SteelKorea 2019 행사를 가졌다.

최정우 한국철강협회 회장은 기념사를 통해 “통상마찰과 더불어 최근 심각한 사회문제로 떠오른 미세먼지로 인하여 철강산업에 대한 환경개선 요구가 높아진 상황에서 우리 철강업계는 정부의 미세먼지 저감 정책에 적극 동참하여 2021년까지 대기방지시설에 1조 5천억 이상 투자 계획을 밝힌 바 있다”고 말하고, “앞으로도 그간의 환경규제 준수의 수준에서 벗어나 보다 선진화된 환경관리시스템 구축 및 개선활동에 선제적으로 대응 할 수 있도록 다같이 노력해 나가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원료의 투입, 제품의 생산 및 사용, 폐기 등 전 과정을 통한 철이 가장 친환경적인 소재라는 것을 보다 적극적으로 알림으로써, 신뢰받는 산업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을 경주해 나가자고 말했다.

이날 기념식에서는 국내 철강사와 협업을 통해 고품질 국내산 연강선재를 안정적으로 공급하여 수입대체 및 국내시장 안정화 기여한 코스틸 안도호 사장이 은탑산업훈장을 수상하였다.

또한 철강산업에 인공지능 딥러닝 알고리즘을 최초로 적용, 고로 조업 예측 및 자동제어 기술을 개발하여 철강산업 발전에 기여한 포스코 정송묵 부장이 동탑산업훈장을, 상생의 노사파트너십을 통해 장시간 불합리한 노사관행 개선, 협력적 노사관계 정착 등 철강업계에 선도적인 노사문화 정착에 기여한 환영철강공업 이방섭 노조위원장이 산업 포장을 받았다. ,p> 이와 함께 선도적인 온실가스 대응체계를 마련하여 국내 최초로 자발적 감축목표를 제시하여 국가 온실가스 감축에 기여한 포스코경영연구원 안윤기 상무와, 고부가 금속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수도권 거점센터 운영, 친환경 제철 공법 개발 등 철강업종 경쟁력 강화에 기여한 고려대학교 이준호 교수가 각각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또한 최대 규모 핫스탬핑 공장 신설 및 대량생산체제 구축을 주도한 현대제철 손윤영 부장과, 폐기물 및 부산물 등 자원 재활용을 통해 철광석 및 철스크랩 수입대체와 생산원가 절감 효과를 이끌어낸 레스코 방신범 사장이 국무총리 표창을 각각 받았으며, 휴스틸 정병규 팀장 등 22명이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받는 등 총 29명에 대한 정부 포상이 있었다. ,p> 또한 철강인들의 창의와 연구개발 의욕을 진작시켜 철강산업 발전에 이바지할 목적으로 '82년에 제정, 올해로 36회째를 맞은 철강기술상에는 포스코 강연식 연구위원(보)가 수상하였으며, 철강기술장려상에는 현대제철 배은재 과장, 동국제강 김호정 전임연구원, TCC스틸 권태우 부장, 철강기능장려상에는 포스코 나유상 파트장, 현대제철 임성만 기장이 수상했다.

협회는 철강의 중요성을 일반인에게 인식시키고, 철강인의 화합과 자긍심을 고취하기 위해 우리나라 현대식 용광로에서 처음 쇳물이 생산된 6월 9일을 '철의 날'로 제정, 2000년부터 매년 기념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한편 올해 처음으로 철의 날과 통합으로 개최되는 SteelKorea 2019 행사에서는 법무법인 광장 국제통상연구원 박태호 원장이 『글로벌 통상전망과 대응전략』이란 주제로 특별강연을 했다.

박태호 원장은 발표를 통해 “최근 우리 철강업계는 세계적인 공급과잉으로 수익성이 악화되고, 통상마찰이 확대되는 등 부정적인 효과로 어려움에 직면하고 있다고 말하고,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보이는 불확실한 통상환경에 대비하여 제품의 고부가가치화를 추진하고, 수출시장을 다변화하며, 동남아 등 제3국 시장에서의 경쟁 심화에 대비하여 민관 협조를 통한 상시적 예방 및 공조체제 확보가 필요하다”말했다.

오후 SteelKorea 2019 행사에서는 미세먼지, EU의 철강 슬래그 규제 현황, 철강제품의 친환경 경쟁력 등 환경 관련 주제 발표와, 남북한 철강산업 협력 추진전략, 남·북·러 PNG 프로젝트 가스관 추진 여건 등 북방협력, 미국 반덤핑 상계관세 사례와 시사점, 국제통상분쟁 등 통상관련 분야에 걸쳐 세미나를 개최했다.

특히, 환경 및 LCA를 주제로 한 세션에서는 全생애적(Life-Cycle) 관점에서 환경부하를 고려한 철강재의 장점을 국가표준(KS)에 반영하는 방안과 철강업계의 대기오염물질 배출 저감을 위한 실행 노력 등이 언론, 학계, 국책연구원 관계들이 두루 참여한 가운데 활발하게 논의되었다.

다음날인 또한 6월 5일에는 대한금속재료학회 철강기술심포지움이 개최되어 철강부산물 정책과 전망, 슬래그 대량 활용 기술, 부산물 자원화 기술에 대한 발표가 있었다.

이날 행사에는 정승일 산업통상자원부 차관, 철강협회 최정우 회장, 현대제철 안동일 사장, 동국제강 장세욱 부회장, 세아제강 이휘령 부회장, 동부제철 김창수 사장, TCC스틸 손봉락 회장, 고려제강 이태준 부회장, 철강협회 이민철 부회장, 대한금속재료학회 김성준 회장, 임순태 한국철강자원협회 회장, 포스코강판 하대룡 사장, 환영철강 정철기 대표, 한금 류호창 사장, 하이스틸 엄정근 사장, DB메탈 서영준 대표, 동양철관 한흥수 사장, 한국주철관 김태형 대표 등 철강업계 및 수요업체 관계자 300여명이 참석했다.

<제20회 철의 날 기념 철강산업 발전 유공자 명단> □ 은탑산업훈장(1명): 코스틸 대표이사 안도호 □ 동탑산업훈장(1명): 포스코 부장 정송묵 □ 산 업 포 장(1명): 환영철강공업 노조위원장 이방섭 □ 대통령 표창(2명) - 포스코경영연구원 상무 안윤기 - 고려대학교 교수 이준호 □ 국무총리표창(2명) - 현대제철 부장 손윤영 - 레스코 대표이사 방신범 □ 산업통상자원부장관 표창(22명) - 휴스틸 팀장 정병규 - 포스코 부장 최임환 - 한진철관 사장 이형석 - 현대중공업 부장 김용곤 - 포스코 부장 안구영 - 동국제강 이사 이찬희 - 세아제강 차장 최상수 - 대한제강 계장 황석철 - TCC스틸 반장 김지현 - 하이스틸 직장 이기영 - 지움건축 대표 최종빈 - 포스코 그룹장 박을손 - 포스코 리더 오상욱 - 현대제철 상무 이상원 - 동부인천스틸 계장 최승관 - 나라산업 대표이사 이현진 - 현대제철 기원 조승범 - 세아창원특수강 선임연구원 이권영 - 동양철관 부장 윤상호 - 진우마그네틱 대표이사 한석민 - 한영선재 상무 오현철 - 동국제강 책임연구원 박춘수

첨부
이전글 고로(용광로) 조업정지 처분 관련 설명자료
다음글 재료ISC, 중소기업 NCS 확산을 위한 NCS 기업활용 컨설팅 실시